2019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전, 글로비즈의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 전시

2019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전이 6월 12일부터 15일까지 부산 벡스코(BEXCO)에서 개최되었다.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전은 국내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철도관련 전문전시회이다. 이번 전시는 지금까지 개최된 전시 중 가장 큰 규모로, 철도차량, 전장차량 및 선로구조물, 관련 인프라, 내외장재, 전철-전력, 신호-통신장비, 역무자동화설비, 건널목장치 등이 선보여졌다.

▲ 2019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전

▲ EMU-250 모델과 차상조기검측 시스템이 전시된 현대로템의 전시부스

이번 전시에서 현대로템은 주요 참가기업으로 참여하여 미래지향적인 철도의 기술들을 선보였으며, 이러한 기술 중에는 글로비즈가 자체적으로 개발한 CBM(Condition Based Maintenance)시스템도 있었다.
현대로템은 지난 3월 철도차량의 빅데이터를 체계적으로 수집하고 가공 및 분석하는 기술을 보유한 글로비즈와 MOU를 체결한 바 있다.

(MOU 체결과 관련된 내용 참조-http://globiz.kr/post9/)

▲ 차상조기검측시스템과 이를 바탕으로 시각화된 UI가 벽면에 전시된 모습

▲ EMU-250(실제 대차)에 설치된 차상조기검측시스템에 관심을 갖는 관람객들

글로비즈와 현대로템은 2019년부터 2020년까지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을 개발하고 상세 설계와 시험을 진행할 예정으로, 해당 플랫폼이 개발되면 신규 제작 차량뿐만 아니라 기존에 납품한 차량에도 운영 및 유지보수 사업이라는 신규 비즈니스의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부산국제철도기술산업전에서 선보인 글로비즈의 ‘CBM시스템’은 여느 전시 때와 마찬가지로 관람객들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받았다.
Read More

2019 국토교통기술대전, 글로비즈의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 전시

2019 국토교통기술대전이 5월 29일부터 31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었다. 국토교통기술대전은 국토교통부가 주관하는 국가기간산업 과학기술 분야 행사로, 국토교통 분야와 관련된 신기술을 한자리에 전시하고 기업 전문가 등이 함께 모여 소통하고 교류할 기회를 제공한다.

▲ 글로비즈의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이 전시되어있는 코레일 전시부스

▲ 글로비즈의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이 전시된 모습

이번 국토교통기술대전에는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도로공사, 한국철도공사 등 여러 기업(기관)이 참여하여 다양한 혁신 기술을 선보였다. 특히, 한국철도공사의 부스에서는 현재 진행 중인 공동 연구의 일환으로 글로비즈의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이’ 소개되었다.
해당 시스템은 ‘CBM(Condition Based Maintenance) 시스템’으로, 철도차량 내 위험을 조기 검출하여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고 상태기반 유지보수 체계를 구축하여 유지보수 비용 또한 크게 절감시키는 역할을 한다.

▲ 글로비즈의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이 전시된 모습

수많은 방문객들이 이번 전시에서 선보여진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에 관심을 가지며 다양한 궁금증을 드러냈다. 이처럼 글로비즈가 지닌 노하우와 기술력에 많은 이목이 집중되며 전시장의 분위기는 한 결 더 뜨거워진 모습이었다.

▲ 글로비즈의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에 관심을 가지는 방문객들

방문객들은 “하루빨리 조기검측 시스템이 상용화되어 철도차량의 안전이 확보되면 좋겠다”, “실제 차량에 장착되는 제품을 전시에서 보니 신기하다”, “기대했던 것보다 시스템이 정밀하게 작동하는 것을 보게 되어 놀랍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Read More

PHM Korea 2019 (한국PHM학회 정기학술대회) 참여 현장

(주)글로비즈는 4월11일부터 4월12일까지 ‘한국PHM학회(KSPHM)’의 주관하에 개최된 ‘PHM Korea 2019’에 메인 후원사로 참여하였다. 이번 ‘PHM Korea 2019’에서 (주)글로비즈가 선보인 시스템은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으로 , IoT기술을 기반으로 한 지능형 상태 모니터링 시스템과 상태기반 유지보수(CBM) 플랫폼이다. 해당 시스템은 철도차량의 전반적인 상태를 실시간으로 파악하고 차량 내 위험을 조기 검출하여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상태기반 유지보수 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하여 유지보수 비용을 크게 절감시킨다.

▲ PHM Korea 2019에 설치된 (주)글로비즈의 전시 부스

▲ (주)글로비즈의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

(주)글로비즈는 이번 전시에서 방문객이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의 구조와 원리를 쉽게 파악할 수 있도록 자체적으로 개발한 ‘휠모듈’, ‘구동복합모듈’, ‘대차복합모듈’ ‘iCMS’등 철도차량의 차상 내 장비와 웹 어플리케이션 등을 데모(Demo)버전으로 구현 및 전시함으로써 정보 전달 구조를 시각화하였다. 이로써 많은 방문자들이 ‘차상결함 조기검측 시스템’에 관심을 가지는 모습을 보였다.

▲ (주)글로비즈의 전시 부스에 관심을 가지는 방문객들

12일 오후 1시 45분, 5개의 주제로 진행된 ‘스마트 철도’부문의 구두발표는 ▲철도차량 유지보수 지원시스템 사용자 요구사항 고찰(한국철도공사_김주원) ▲SoS와 빅데이터 통계적 분류법을 이용한 철도차량 CBM 플랫폼 개발((주)글로비즈_임종순) ▲철도차량 차륜의 CBM을 위한 다중물리량 빅데이타기반 CMS개발(케이티엠엔지니어링_박병수) ▲철도차량 주요부품 상태 데이터 관리 및 유지보수 지원시스템 시제품 구현(한국전자통신연구원_박문성) ▲철도시스템에서 PHM기반 실시간 고장감시 및 분석을 통한 스마트RAMS관리 체계 구축방안(RAMS코리아_정지용)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 (주)글로비즈 임종순 대표의 ‘스마트 철도’ 부문 구두발표 모습

(주)글로비즈의 임종순 대표는 <SoS와 빅데이터 통계적 분류법을 이용한 철도차량 CBM 플랫폼 개발>을 주제로 한 구두발표에서 “철도차량 CBM의 기술개발 현황과 향후 연구 개발 방안에 대하여 발표함으로써 해당 분야의 발전 방향성”을 제시하였다. 또한, <합성곱 신경망을 이용한 진동기반 차량 안전부품의 상태 진단>을 주제로 한 구두 발표에서는 “머신러닝을 통한 진동 부품의 결점을 진단 하는 시스템을 보다 높은 수준으로 개발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힘으로써 주목 받았다.
이렇듯 ‘PHM Korea 2019’에서는 방문객들이 PHM 기술동향을 직접 파악할 수 있는 유의미한 환경이 제공되었다. (주)글로비즈는 이번 ‘PHM Korea 2019’에 메인 후원사로 참여하여 최신 기술을 선보이고 해당 분야의 발전에 기여하는 등 대표주자로서의 면모를 보였다.
Read More

PHM Korea 2019(한국PHM학회 정기학술대회)

2019년 4월11일~12일, ‘한국PHM학회(KSPHM)’가 주관하는 PHM Korea2019(한국PHM학회 정기학술대회)에서 (주)글로비즈의 솔루션들을 만나볼 수 있다.

(주)글로비즈는 ‘철도 CBM (Condition Based Maintenance)’, ‘Car CMS (Condition Monitoring System)’, ‘건물 SHM (Structure Health Monitoring)’등의 PHM 플랫폼 기술을 선도하는 전문 기업으로, 이번 PHM Korea2019에서는 ‘철도 CBM’과 관련된 장비들을 전시할 예정이다.

‘철도 CBM’은 IoT기술을 기반으로 한 지능형 상태 모니터링 시스템으로 철도차량의 전체 상태를 실시간으로 진단 가능하도록 하는 기술이다. 이 같은 기술은 철도차량의 위험을 조기 검출하여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데 큰 도움을 준다. 해당 솔루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이달 11일(목요일)부터 12일(금요일)까지 르메르디앙서울호텔 LL층 18번 부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시기간: 2019년 4월 11일(목)  09:00 ~ 2019년 4월 12일(금) 17:00
-전시 장소: 르메르디앙서울호텔(서울시 강남구 소재, 구 리츠칼튼호텔) LL층 18번 부스

Read More

2018 국토교통기술대전

Read More

2017 국토교통기술대전

 

Read More
error: Content is protected !!